[부산 맛집 사하구 하단] 긴타로 - 타코와사비(문어), 메추리 숯불구이, 시샤모(열빙어 구이), 닭꼬치

|







최근에 일본식 꼬지집이 맘에 들어했더니...

긴타로 하단점에 친구가 데리고 가더군요.

맛있게 먹고 왔습니다.

양이 문제지만..ㅋ 2차로 가기에 적당한듯합니다.

실제로 고기집갔다가 들럿습니다.^^


[부산 맛집 사하구 하단동] 화덕愛 - 삼겹살, 목살


 



메뉴판이 복잡합니다.

저 많은것중에 뭐 몇개 한꺼번에 주문하면 얼마 하는식으로 몇가지를 셋트로 주문하면 조금 저렴합니다.

뭐 다른 꼬지집들도 다 그러하던데 차이점은 이 집은 그걸 메뉴판에 명시하지는 않네요.

물어보니 그렇게 주문하는 것을 도와 줍니다.

눈길을 끄는것은 예전부터 호기심만 가지고 있던 일본술들입니다.

다니다보면 한번 먹어볼날이 있겠죠~ㅋ


  




제 지인이 갈때마다 주문하는 타코(문어)와사비 입니다.

문어인지 낙지인지는 모르겠습니다만.. 암튼 포스팅하려고 보니 정확한 제목이 기억나질 않네요.

대충 검색해서 비슷하게 생길걸 발견했는데 타코와사비라고 하네요.

낙지인지 문어인지를 씹는 질감에 와사비의 톡쏘는 맛이 소주마시기엔 좋았습니다.


 




메추리 숯불구이입니다. 뼈채로 씹어먹는맛이 좋네요.

딱히 뭐라 할말은 없습니다.

불만없이 맛있게 먹었습니다.^^






제가 여기 긴타로를 찾는 이유는 이거 시샤모 때문입니다.

열빙어구이라고 하던데요~ㅋ

통채로 먹는데 비리지 않고 너무 맛있게 먹었습니다.

여기저기 다른곳에도 이 시샤모란게 있는지 다녀봐야 겠습니다.

듣기로 이런 꼬지집들은 광복동쪽에 맛있다고 하는 집들이 몇군데 있다던데...

조만간 방문해봐야지 하는 생각중입니다.

물론 시샤모부터 찾겠지요~ㅋ


 




 


뭘 주문했는지 잘 기억나지않는 닭꼬치들입니다.
맛이 없었다기 보다는 뭐 흔히 볼수 있는 그런 딹꼬치들과 그닥 다르지 않았던듯 합니다.


 


가게내부가 어두침침합니다.ㅋ

여성분들께서 조명발 받기에는 적절하겠더군요.

개인적으로는 별로 좋아하지는 않지만요~ㅋㅋㅋ

일본술의 빈병들로 장식을 했고 여기 사장님이 만화책 파워클럽인가요? 그 만화의 팬인것 같네요. 피규어들이 잔뜩 있습니다.


  





테이블위에 이름모를 소스들이 잔뜩 있더군요.

구이류에 찍어 먹는거랑 간장, 기름장... 핫소스 까지...

음식에 소스들이 따라 나오지만 부족할경우 직접 더 덜어 먹으라는 의미아 함께 장식용으로 갖다 놓은것 같네요.ㅋ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광역시 사하구 하단2동 | 긴타로
도움말 Daum 지도


Trackback 0 And Comment 0